더 많은 사람들에게 창덕궁의 가치를 알리려면?

2020-08-12
조회수 229

[프로젝트 이야기]

더 많은 사람들에게 창덕궁의 가치를 알리려면?

거꾸로캠퍼스의 학생들은 여러가지 프로젝트를 경험합니다. 개인의 관심에 따라 정한 주제를 스스로 공부하는 개별 프로젝트 학습인 ‘개인 주제 프로젝트’와 배운 내용을 바탕으로 해결하고 싶은 진짜 세상의 문제를 솔루션으로 제안하고 발표하는 팀 프로젝트인 ‘사최수프’가 큰 줄기입니다. 사최수프는 사상 최대 수업 프로젝트의 줄임말로, 거꾸로캠퍼스의 학생들은 1년을 기준으로 개인 프로젝트 4개, 팀 프로젝트 1개 이상을 소화해야 합니다. 

이번 인터뷰에서 소개할 팀은 '이수리'입니다. 베리, 쑥, 수달은 사람들의 관심에서 점점 멀어져 가는 창덕궁에 대한 관심을 끌어올리기 위한 사최수프를 진행 중입니다. 우리 주변의 이토록 아름다운 궁궐이 있었다는 것을 이 프로젝트의 결과물인 게임 앱으로 보여줄 예정입니다.


현재 진행중인 프로젝트에 대해 설명해 주세요.

베리 : 창덕궁의 가치를 전달하는 게 프로젝트의 주 목적입니다. 전달하는 방식으로는 게임앱을 선택했어요. 우리가 개발한 게임을 통해 좀 더 많은 사람들이 창덕궁을 직접 방문하거나 집에서 즐길 수 있었으면 해요. 


세 사람이 각자 맡은 역할은 무엇인가요? 

베리 : 게임의 스토리텔링이나 시나리오, 앱을 사용하는 사용자들의 경험을 관리합니다. 

수달 : 게임운영을 하고, 전반적인 디자인 작업을 합니다. 시각적으로 보이는 요소와 청각적으로 들리는 요소들도 제작하고 있어요. 소리는 직접 디지털로 제작을 해서 신디사이저로 사운드 디자인을 하는 방식을 사용하고 있어요. 

쑥 : 게임 내의 증강현실 콘텐츠를 프로그래밍 하고 있습니다. 


서울의 많은 궁 중에서 창덕궁을 선택한 이유가 있나요? 

베리, 쑥 : 학교 주변의 장소부터 생각하다 보니 창덕궁과 창경궁이 후보에 올랐어요. 조사를 해보니 창덕궁에서 많은 역사적 사건이 일어났고, 다룰 수 있는 소재가 많을 것 같아서 창덕궁을 선택하게 됐죠. 매거진을 만들 때는 팀원들이 다같이 창덕궁에 가서 관리인분들께 양해를 구하고 간단하게 질문을 하면서 취재했어요. 시간 대비 높은 퀄리티가 나와서 만족스러운 작업이었습니다. 그 매거진에서 가지가 뻗어나갔죠. 처음에는 창덕궁에 현장체험학습을 온 학생들의 흥미도가 저조한 것을 문제 삼아 시작했는데 지금은 청소년뿐 아니라 모든 사람들에게 창덕궁의 가치를 전달하려고 합니다. 


창덕궁 게임은 어떻게 진행되나요? 

베리, 쑥 : 창덕궁 게임의 주인공은 광해군입니다. 광해군이 창덕궁에 있었던 인물이기도 하고, 거기에 얽힌 역사적 사건도 많습니다. 중립외교, 인조반정, 영창대군 시해사건 등 모두 창덕궁에서 일어난 핵심적인 사건들이니까요. 게임은 광해군이 되어 그의 큰 사건을 돌아보는 과정입니다. 그 과정에서 당파싸움 등 여러 일들을 겪습니다. 베리가 지난 모듈 때 쓴 역사소설을 바탕으로 스토리를 짜고 있습니다. 특별히 광해군을 좋아한다기보다 광해군이 가진 이중적인 면이 게임의 주인공으로 매력적인 성격이라고 판단했습니다. 광해군이 정말 폭군이었는지 그 점도 궁금했고요. 

수달 : 보통 스토리가 있는 게임의 유저들은 편의를 위해 스토리는 빨리 스킵하는 편이에요. 하지만 오래 가는 게임은 스토리가 중요하다고 생각했죠. 스토리에 흥미를 느끼면서 유저들이 창덕궁의 가치를 제대로 알게 됐으면 합니다. 베리가 쓴 스토리의 탄탄함을 믿기도 하고요. 










이수리가 개발 중인 게임의 세계관과 기획 장르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새롭게 알게 된 것이 있나요? 

수달 : 프로젝트 시작 전에는 창덕궁에 아무런 호기심이 없었어요. 하지만 숨은 가치들을 많이 알게 되면서 창덕궁이 다르게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지금까지는 내가 원하는 분야와 조금 거리가 있는 프로젝트를 많이 했는데 이번에는 학습 동기가 제대로 생기는 프로젝트를 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갑자기 디자인을 해야 한다는 상황이 닥치긴 했지만 어려워도 훨씬 재밌는 작업인 것 같습니다. 팀의 아이덴티티를 파악하고, 그 아이덴티티를 시각화 하는 작업이 여전히 어렵지만 흥미로워요. 

쑥 : 창덕궁에서 일어난 역사적 사건을 많이 했습니다. 어떤 전각에서 어떤 사건이 일어났는지까지 열심히 공부했죠. 그 상태로 창덕궁에 가니 전각만 봐도 사건이 연상되고, 역사문화적 지식들이 같이 떠올랐어요. 자주 보던 공간인데 다르게 보였죠.


이전의 프로젝트 경험과 거꾸로캠퍼스의 프로젝트는 어떻게 다른가요? 

베리 : 일반 학교에서도 프로젝트를 진행한 적은 있어요. 출석번호대로 팀을 짜서 수행평가를 위한 자료를 만들어서 발표하는 식이었죠. 저는 거꾸로캠퍼스의 프로젝트 수업을 통해 역량 강화가 많이 이루어졌다고 생각합니다. 교과목을 이해하고, 암기해서 시험을 보는 것도 중요하지만 글을 쓰고, 의견을 논리적으로 표출하는 방법이 중요하죠. 거꾸로캠퍼스의 프로젝트 수업을 통해서 그 방법을 배울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으로 다가왔습니다.  

수달 : 토론 방식의 프로젝트를 진행한 적은 있는데 크게 기억에 남는 경험은 아니었어요. 저는 거꾸로캠퍼스에 온 이유가 제가 좋아하는 일을 찾기 위해서였는데요. 아직 확실히 찾지는 못했지만 좋아하는 일을 찾아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하니까 마음이 조금은 편해졌습니다.

쑥 : 일반 학교에서는 영어 지문을 팀원들끼리 분석하고, 피티로 발표하는 등 단기적인 팀프로젝트를 많이 했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거꾸로캠퍼스에서는 좀 더 나의 생각을 말하고, 내 의견을 표출할 수 있어서 좋았어요. 어떤 주제로 프로젝트를 하느냐보다 얼마나 내 의견을 말할 수 있는 분위기인가에 더 마음이 움직였어요.


개인 주제 프로젝트도 함께 진행한다고 들었어요. 

베리 : 게임 시나리오에 대해 공부하고, 직접 게임 플레이를 해보면서 사용자들이 어떤 플레이와 스토리에 흥미를 가지는 지를 공부하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분석이 끝나면 창덕궁 게임에 접목시키는 것이 목표고요. 소설을 한 번 써봤으니 이제는 수필을 써보고 싶다는 생각도 들어요.

수달 : 신디사이저를 활용해서 베이스 뮤직 장르에 음악을 제작하는 개인주제프로젝트를 진행 중이에요. 베이스 뮤직은 높은음자리보다 낮은음자리를 위주로 만든 전자음악장르입니다. 심오하고 암울하면서 무섭기도 해요. 

쑥 : 저는 출시된 앱 중 프로그래밍이 간단한 앱 하나를 똑같이 만들어보고, 증강현실 콘텐츠도 넣어보는 개인주제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어떤 프로젝트를 하던 간에 제 힘으로 앱을 처음부터 끝까지 다 만드는 것을 해보고 싶습니다. 앱의 주제는 차차 생각해보려고요.


프로젝트 학습은 각자에게 어떤 영향을 주었나요? 

베리 : 단순한 관심에서 진로에 대한 고민으로 자연스럽게 이어지는 과정인 것 같습니다. 막연히 글 쓰는 것을 좋아하던 제가 지금은 게임의 스토리라인을 짜고 있고, 제 글을 써보고 싶다는 생각도 하게 됐으니까요. 특히 사최수프는 팀원들과 함께 하면서 생기는 시너지 효과가 대단해요. 서로 정보를 공유하고, 피드백을 주고 받으면서 배우는 점이 많습니다. 팀원들과 조화롭게 지내는 스킬도 점점 쌓여가는 기분입니다. 

수달 : 우선 해본 적 없는 일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이 많이 해소됐습니다. 이것저것 디자인을 해보고, 시각, 청각 모두를 만족시키기 위한 고민도 많아졌고요. 잘 고민하는 연습을 충분히 하고 있는 중입니다. 

쑥 : 프로젝트 학습을 하면서 그동안 몰랐고, 알 생각조차 없었던 정보들을 많이 알 수 있게 됐어요. 광해군의 생애에 대해 많이 생각한 후 창덕궁에 답사를 가니 어떤 전각을 가면 사건들이 필름처럼 후루룩 지나가기도 해요. 아는 게 많아질수록 보이는 것도 많다는 것을 확실히 느꼈죠.

 

앞으로 프로젝트 계획은 어떻게 되나요?

베리 : 팀으로써 더 좋은 성과를 내려면 개인의 역량도 함께 필요하다고 생각해요. 저는 팀을 효과적으로 운영하는 방법과 사용자 경험(UX) 디자인에 대해서 공부하고 있어요. 이런 학습을 토대로 우리 팀이 나아갈 방향과 앞으로의 어플리케이션 개발에 대해 논의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경험 디자인 전문 회사에서 프로젝트에 대한 자문을 받으면서 앞으로 어떤 사용자 인터페이스가 필요할지에 대해 배우기도 하고요. 

수달 : 창덕궁 관람객들에게 창덕궁에 숨어있는 역사, 문화적 가치를 제공하는 교육용 콘텐츠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자 합니다. 시장을 세분화했을 때, 국내 서비스를 포함한 해외 학습 경험 서비스 시장 - 국내 학습 게임 서비스 시장 - 국내 역사 학습 게임 서비스 시장에서 적절한 포지셔닝을 찾을 생각입니다. 그에 맞게 우리 팀의 아이덴티티와 게임의 성격을 살려 프로젝트 아이콘을 디자인하고 있습니다.

쑥 : 앱 개발과 머신 러닝에 대해서 배우고 있어요. 지금까지 데이터 모델과 Enum Associate Value 등 코딩에 대한 개념을 학습하고 머신 러닝 모델을 직접 만들어보고 있어요. 시중의 앱을 똑같이 따라 만들어보는 작업을 하고 있기도 하고요. 


앞으로 이수리의 어플리케이션 개발 소식을 기대해주세요!

1 0